재판부의 ‘성인지 감수성’ 강조한 대법원 “피해자 입장 생각해야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