만남/ ‘국군의 날’에 만난 전투병과 첫 여성장군 송명순 예비역 준장
“여군 육성하면 남북 통합에 기여할 것”
네이버 뉴스스탠드 여성신문 구독